'독수리'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03.31 비상 그 화려한 날개짓
  2. 2010.03.05 하늘의 제왕들

날고 싶다는 생각은 한번쯤 해 봤을 겁니다.

저 넓고, 높은 푸른 하늘을 날 수만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하늘 위에서 내려다 보는 세상 또한 얼마나 아름다울까요?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페오스타

댓글을 달아 주세요


 

~ 하피 이글 ~

남아메리카 아마존에 서식하는 하피이글

현존하는 독수리중에서 가장 무겁다 9kg

그리고 가장 강력한 발톱을 보유하고 있다. 맹금류중 가장 최강의 발톱이다. 몸길이는 1m.

발톱의 길이는 7~8cm나 된다. 특히 하피 독수리의 악력(발톱을 움켜쥐는 힘)은

강력한 투견의 무는 힘의 3배다. 이 정도면 먹이는 낚아채는 순간 늑골정도는 으스러트려 즉사 시킨다.

특이 주먹이인 원숭이류는 하피가 한번 움켜 쥐면 두개골은 그냥 부서져 버린다고.

원숭이, 나무늘보, 기타 포유류에게는 공포의 대상이다.

 

 


 

~ 필리핀 야생 독수리 ~

맹금류중 날개가 크기면에서 가장 큰녀석이다. 하피가 공포의 발톱을 가지고 있다면 필리핀 독수리의 주무기는

바로 부리이다. 맹금류중에서 가장 큰 부리를 가지고 있으며 파괴력 또한 장난이 아니다.

이 무시 무시한 부리의 위력은 먹잇감에 구멍을 내 버린다.

하피가 움켜 쥐어 뼈를 으스러트린다면 이녀석은 한번 쪼으면 두개골에 구멍이 나 버린다.

역시 주식이 원숭이류, 하피이글과 함께 원숭이잡이 독수리라 불리운다.

 

 


 

~ 왕관 독수리 ~

이 녀석도 유명한 원숭이 잡이 독수리다. 주무기는 발톱. 하피 독수리에 못지 않은 훌륭한 발톱을 지녔다.

주 서식지인 아프리카에서는 거의 무적에 가까운 맹금류이다. 아프리카 최강 독수리.

 

 


 

~ 마샬 독수리 ~

아프리카 왕관독수리와 함께 아프리카 독수리 양대산맥중 하나인 마샬 독수리.

왕관 독수리보다 발톱은 날까롭지 않으나 마샬 독수리의 장점은 무지 막지한 힘에 있다.

녀석은 인팔라는 그냥 가뿐이 들어 올린다. 몸길이 70~90cm, 몸무게 5~6kg에 비해

날개길이는 190~260cm정도로 날개가 덩치에 비해 상당히 크다. 그래서 자신보다 더 큰 먹잇감도

간단히 들어 올린다. 일설에는 흑멧돼지도 사냥한다고 한다.

 

 


 

~ 검은 독수리 ~

사냥꾼의 제왕이다. 우리나라에도 서식하며(천연기념물 243호)

유라시아 대륙과 북아메리카에도 서식하는데 몽골에서는 이 검은독수리로 늑대까지 사냥한다.

독수리중에서 가장 엣지나는 녀석이다. 녀석은 탁월한 사냥꾼으로 일단 포착된 먹이는 절대

놓치는법이 없다. 녀석의 최대 장점은 활강속도에 있는데 최대 시속 240~300km가까이 내려 꽂힌다.

그 상태에서 날까로운 발톱을 먹잇감에 쑤셔 박는다. 덩치큰 늑대도 이 한방에 제대로 걸리면

즉사 당할정도라고.

 

 


 

 

~ 참수리 ~

우리나라에 서식하는 맹금류. 천연기념물 243호이다.(243호는 검독수리, 흰꼬리독수리,참수리)

녀석은 해안가에 둥지를 만들고 물고기 사냥을 즐겨 하는 편이다. 참수리의 특징은 강력한

부리에 있다.

 

 


 

 

 

~ 우리나라 맹금류로 수리부엉이 ~

녀석도 천연기념물 324호에 등재되어 있다. 이 녀석은 같은 조류를 사냥하는것을 즐긴다.

쥐나 설치류도 좋아 하지만 역시 가장 좋아 하는 먹이는 닭.

양계장에 녀석이 뜨면 닭들이 스트레스로 괴사할 정도다. 실제로 양계장을 초토화 시킨 예도 있다.

 

 


~ 황조롱이 ~

귀엽게 생겼으나 엄연히 맹금류이다. 같은 조류를 즐겨 공격하는데 대상은 주로 비둘기.

자기 몸보다 더 큰 비둘기도 우습게 사냥한다. 도시 근처에 비둘기가 많기 때문에

황조롱이도 가끔 목격되곤 한다. 그러나 절대 잡아서는 안된다.

녀석도 천연기념물 323호로 제정되어 있기 때문이다.

 

신고
Creative Commons License

Posted by 페오스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